본문 바로가기

PrideLAB 컨설팅22

[팀워크] CJ올리브영, 성과주의 득일까? 독일까? 1. 성과주의.. 성과를 낸 조직 혹은 사람에게 더 많은 보상을 준다. 당연한 말 같은데.. 뻔한 이야기를 하는건가? 싶은데요. CJ올리브영에서 이번에 성과급을 주면서.. 성과주의를 촉발했습니다. MD는 연봉의 80~160%, 일반 직군은 20~40% 라고 합니다. 그냥 이것만 보면.. 뭐 그럴수 있겠네.. MD가 엄청 고생하나 보네.. 이렇게 이야기할만 하죠. ​ 2. 성과주의는 매우 매력적입니다. 성과를 낸 사람들에게 충분한 보상을 하고, 나머지는 분발해서 나중에 성과를 내도록 한다는 거죠? 매우 좋은 당근과 채찍입니다. 적절한 성과주의는 조직 전체에 긴장감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. 그런데.. 문제는 잘못된 성과주의가 조직 패배주의로 빠진다는 겁니다. ​ 3. 우리는 기본적으로 나랑 같이 일하는 사람들.. 2023. 2. 4.
팀워크를 재설계하자 (1) - 연말 평가시즌 조직에서 가장 피곤한 때를 꼽으라면, 아마도 연말일지도 모르겠습니다. 리더들은 평가를 해야하고. 구성원들은 어떻게 평가를 받을지 고민하게되죠. ​ 평가라.. 매우 피곤한 일입니다. 그리고 팀워크에 큰 위협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. 그런데 재미있는건 내가 누군가를 평가할때와 누군가에게 평가받을때 이중적인 태도를 취하게 된다는 겁니다. 왜 그럴까요.. 결국 내로남불인가.. 싶네요.. ^^ ​ 평가받을때는 대부분의 경우, 내가 성과가 더 많고, 더 일을 잘했으니까.. 좋은 평가를 받을거야라고 생각합니다. 그렇게 생각하지 않더라도.. 누구 누구보다는 내가 일을 잘했지.. 하는 상대적 평가를 하게 됩니다. 하지만..현실은 그렇지 않죠.. 평가를 해보지 않은 구성원들이 평가를 받기만 하면 발생하는 현상이죠. ​ 결.. 2023. 2. 4.
결과에는 항상 원인이 있다. (1) 1. 내 앞에 나타난 결과는 분명 원인이 존재합니다. 이 점을 부인할 만한 사람들은 별로 없을 겁니다. 특히 과학자에게는 그건 상식이죠. 어릴적 산수를 배우면서 단순히 정의에 따라서 숫자들이 더해지거나, 곱해지는 것을 어떻게 현실 세계에 적용할 수 있을지, 그땐 잘 몰랐습니다. 산수와 수학을 통해서 주변 현상을 이해하는 수단이라는 걸 생각해 본적도 없었죠. 하지만 우리가 인지하는 범위 혹은 공간내에서는 수학은 단 한번도 틀리지 않습니다. ​ 2. 우주 공간을 보면 더 놀랍습니다. 그 속에는 보편적 원리가 같은 것이 있습니다. 몇 백광년이 떨어진 우주의 항성을 이해하는데, 지구와 태양의 관계에서 적용되는 법칙을 이용하거나, 빛의 스펙트럼을 통해서 수없이 많은 밤하늘의 별들의 성격을 규명할수도 있습니다. 그.. 2023. 2. 1.
[자각의 힘] "내가 가야할 길"을 찾아야 할 때 ​ 1. 일을 할때, 동료들에게 "당신 생각은 무엇인지요?" 라는 질문을 자주합니다. 이 질문은 참 좋습니다. 평상시에 내가 혹은 상대방이 과제를 수행할때, 어떤 방식으로 수행할지를 생각하게 만들어 주기 때문이죠. 저도 이 질문을 항상 준비합니다. 나는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지? ​ 2. 그런데.. "당신은 앞으로 어떤 길을 갈 생각인가요?" 라는 질문은 비슷한듯 조금 다릅니다. 이런 질문을 받으면 참 어렵습니다. 범위가 정해져 있는 과제라면, 생각 하는 훈련이 조금만 되어 있어도 나름의 의견을 말할 수 있습니다. 하지만, 인생이나, 삶에 있어서 혹은 기업이나, 사람에 대해서 "앞으로 어떤 길을 생각하시나요?"라는 질문은 복합적인 문제라 조금만 생각한다고 쉽게 되지를 않습니다. ​ ​ 3. 음.. "어떤.. 2023. 2. 1.
[자각의 힘] 살아가면서 승리하려면? 어릴쩍 교회에 열심히 다닐때, 목사님께서 항상.. "삶에서 승리하세요" 라는 말로 기도를 하거나, 덕담을 주셨던 기억이 있습니다. 세상이 과의 전쟁터이니, 당연히 의 군사인 우리는 승리해야만 하는거죠. 믿음은 그런겁니다. ​ 2. 어느때 부터인가 우리는 모든것에서 승리하면서 살아가는게 당연시 되었습니다. 내 주변에 만 있는건 아닐지도 모르지만, 자꾸 이겨야 한다고 합니다. 친구들과도 경쟁하고, 동료들과 경쟁하고, 무언가을 획득하기 위해서 경쟁을 해야만 합니다. 그리고 그들보다 잘해서 더 큰 성취를 얻는걸 승리라고 믿습니다. ​ 3. 그런데, 꼭 이렇게 승리에 집착해야 하는 건가요? 아마도 그렇게 된 건 그 대상을 적(enemy)라고 단정짓고, 그들을 이겨야 승리 한다는 '흑-백 논리'에 익숙해져서 일지도.. 2023. 1. 31.
여행은 혼자 떠나라. by 박노해 시인 용기 있는 사람은 여행을 떠날수 있다. 그리고 후회하지 않는다.. 이제 살아갈 길이 살아온 길보다 많기 때문이다. --- 여행을 떠날 땐 혼자 떠나라 사람들 속에서 문득 내가 사라질 때 난무하는 말들 속에서 말을 잃어 갈 때 달려가도 멈춰서도 앞이 안 보일 때 그대 혼자서 여행을 떠나라 존재감이 사라질까 두려운가 떠날 수 있는 용기가 충분한 존재감이다 여행을 떠날 땐 혼자 떠나라 함께 가도 혼자 떠나라 그러나 돌아올 땐 둘이 손잡고 오라 낯선 길에서 기다려온 또 다른 나를 만나 돌아올 땐 둘이서 손잡고 오라 -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'여행은 혼자 떠나라' 2019. 10. 9.